티스토리 뷰

 

문소리는 197472일생으로 올해 나이가 40살입니다. 장준환 감독은 1970118일 생이니 4살 연상이네요 (올해 나이 44)

장준환 감독의 고향은 전라북도 전주시이고, 성균관대학교 영문과를 졸업한 후, 한국 영화 아카데미를 나왔습니다. 확실히 우리나라 감독들의 학력은 대학 전공과는 무관한 것 같네요. 대부분이 다른 전공을 하다가 연극이나 영화를 보고 감명을 받고 영화판에 뛰어들죠.

 

장준환 감독의 경력과 프로필을 살펴보겠습니다.

1994년 영화 '2001 이매진'을 통해 데뷔했고(단편), 장편데뷔작으로는 2003'지구를 지켜라'입니다. 신하균과 황정민, 백윤식 등이 주연을 맡은 이 작품은 서울 관객수 약 32천여 명, 전국 관객수 약 7만명의 흥행참패를 겪습니다. 그 이후에 장준환의 별명이 '칠만관객'이 되는 이유죠.

하지만 평단에서는 엄청난 호응을 얻고 대종상 영화제 신인감독상,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 모스크바 영화제 감독상(물론 백윤식 역시 각종 영화제에서 남우조연상을 받습니다), 대한민국 영화대상 신인감독상 등을 휩씁니다. 당시 영화인들 사이에서는 엄청난 충격을 준 걸작이었습니다.

 

장준환

 

장준환

 

그 다음에 2004''이라는 판타지물을 찍은 이후에, 굉장히 오래 쉬게 됩니다. 2010년에야 비로서 영화 '카멜리아'의 부분 연출을 맡습니다. (유키사다 이사오, 위시트 사사나티엥 등과 함께 만든 옴니버스 장편 영화입니다.)

그리고 작품수가 조금씩 많아지기 시작해서 2011년에 파트맨, 러브 포 세일, 2012년에 설인(프로덕션 컨설턴트), 2013년 올해에 화이(괴물을 삼킨 아이)가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장준환

충무로의 천재감독이라는 찬사는 듣지만, 엄청난 관객수를 동원한 상업영화를 선보인 적은 없기에 아직 큰돈을 벌지는 못했습니다.

재산을 형성했거나 수입은 별로 없이, 검소하게 사는 사람이죠. 가끔 기사의 원고나 설인과 같은 영화 컨설턴트 등의 수입으로 먹고 삽니다.

 

그런 의미에서 문소리가 돈을 보고 결혼했다는 일부의 오해는 정말 오해일 뿐이죠. (다만 천재감독이기에 문소리가 나중의 작품활동을 위해서 유혹했다는 루머에 대해서는 문소리가 직접 해명했죠. 장준환의 열렬한 대시를 받고 자신과 사귀게 되었다고)

장준환

2006년 크리스마스 이브 (1224) 결혼한 장준환과 문소리는 2011년에 딸 장연두를 얻습니다. 올해 나이 3살이죠.

 

사실 장준환의 경우는 원래 타짜2의 감독직을 맡기로 했었습니다. 하지만 이 작품은 판권을 가진 싸이더스 FNH의 내부사정으로 인해서 강형철에게로 감독직이 건너갑니다. 자세한 이유는 영화계 내부의 비밀이어서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올해 개봉예정작인 화이가 기대되네요. '지구를 지켜라' 이후에 오랜 침묵을 지켰고, 그 이후에 상업성이 조금씩 커졌던 장준환이었습니다. 이번 작품에서 어떻게 예술성과 대중성을 조화시킬지 기대가 큽니다.

(화이의 개봉날짜는 109일이고, 주연배우들이 무려 김윤석, 여진구, 조진웅, 장현성, 김성균, 박해준 등입니다. 확실히 문소리가 들어갈 만한 여자배역이 없네요.)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