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맨발의 친구들 24회에서 집밥의 대가는 바로 조갑경입니다. 홍서범 조갑경이 사는 동네인 일산으로 맨친들이 찾아갔네요.

아파트 평수가 굉장히 넓어서 집안에 월풀욕조와 커플그네까지 있을 정도입니다. 역시 여기도 김치 냉장고를 포함해서 냉장고가 총 4대네요. 이제 2대는 기본이고, 좀 사는 집들은 서너 대씩 가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조갑경 집밥의 특징은 바로 이북식과 젓갈입니다.
양가 부모님들이 모두 이북 출신이기에 자연스럽게 이북쪽 음식들을 많이 먹었고, 또 젓갈은 조갑경의 개인적인 취향 같네요. 젓갈은 아무래도 해안가가 많은 남쪽 지방에서 발달한 음식이니까요.

 

조갑경이 먼저 젓갈을 꺼내서 맨친들에게 먹여 줍니다. 순태젓부터 청어알젓, 참치내장젓, 토하젓 등 정말 보기만해도 침이 꿀꺽꿀꺽 넘어가네요.
김현중이 식초에 절인 바나나를 한입하는데, 맛있다고 말합니다.
이런 것에 과장된 행동을 할 줄 모르니 정말 맛있는 거 같네요.

 

다음은 김현중이 포도초를 한입 먹다가 솔직하게 표현합니다.
"이게 제일 이상한데..."
게다가 닭살까지 돋았네요.
얼마나 신맛이 나길래 그런지, 정말 궁금하네요.

 

 

오늘의 한입퀴즈는 이집트와 고대 그리스에 대한 질문입니다.
김현중과 은지원이 동시에 똑같은 생각을 하면서 김현중은 다시 한 번 더 닭살이 돋습니다. 때때로 이럴 때가 있죠. 다른 사람과 같은 생각을 할 때.

그런데 김현중이 다리를 너무 벌리고 앉아 있는 모습은 좀 눈살을 찌푸리게 하네요.

예의바른 김현중이 쩍벌남이 될 줄이야.
저건 시청자에 대한 예의도 아니고, 바로 옆에 앉은 연장자인 윤종신에 대한 예의도 아니죠.


그런데 오늘은 의외로 윤시윤이 한입퀴즈의 정답을 맞힙니다. 평양식 왕만두 전골을 가져오는데, 이게 너무 뜨겁네요.
완전 굴욕적인 얼굴이 사진으로 찍혔습니다.

그런데 윤시윤의 굴욕이 은근히 귀엽네요.


그리고 김현중은 락스까지 생각할 정도로 한입 퀴즈에 몰두합니다.
오줌을 정답으로 맞추고 평양식 왕만두전골 한입을 얻어 오는데, 그만 악마(강호동, 윤종신)들의 유혹에 넘어가서 젓갈을 한입 먹고 마네요.
김현중을 못 먹게 한 강호동보다, 강호동에게 그 사실을 알린 윤종신이 더 얄밉네요.
뭐, 하긴 예능이니까...

 

그리고 은지원이라면 난리를 쳤겠지만, 김현중은 그냥 웃고 마네요. 확실히 착하고 순한 면이 많은 듯.


마지막으로 맨친들은 독거 연예인 전현무의 집으로 방문합니다.
거기서 김현중은 고등어찜을 요리하는데, 확실히 손맛이 있는 거 같네요. 청주를 넣어서 고등어 비린내를 제거하는 비법은 어떻게 알았는지 모르겠네요. 방송중에는 안 나왔지만 전현무 어머니로부터 들었을 수도 있겠죠. 참고로 은지원의 묵은지 만두전골에서 무를 씹을 때 고소한 맛이 나는 비결은 물엿이었습니다.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