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무한도전 366회에서 두가지가 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한가지는 감탄이었고, 다른 한가지는 씁쓸함이었습니다.

 

첫번째 감탄은 바로 유재석이었습니다. 무한도전 응원단이 국가대표 선수단으로부터 응원을 더 배우는 장면이 나옵니다.

다른 사람의 어깨위로 올라가는 곡예에 가까운 묘기인데, 유재석은 이를 단번에 성공하네요. 박명수를 비롯하여 하하 등이 무릎에 힘이 들어가지 않아서 자꾸 몸을 꾸부리려고 하는데, 이것이 바로 인간의 본성이죠.

그런데 유재석은 정준하의 어깨위에서 무릎과 허리를 펴고 꼿꼿이 서는 모습을 보여 주었습니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바로 밑에 있는 사람들에 대한 믿음이죠. 밑에서 자신을 바치는 정준하와 정형돈, 길 등을 믿는 마음이 있어야만 그런 자세를 유지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단순히 믿음만 있다고 이 자세가 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박명수나 하하 역시 8년동안이나 같이 한 형, 동생들을 믿는 마음이 없지는 않을 겁니다. 하지만 그들은 무의식중에 이런 믿음에 반대되는 상상을 하게 되고, 그것이 자신의 무릎과 허리로부터 힘을 빼게 만드는 것이죠.

고로 믿음에 덧붙여 정신력까지 존재해야만 유재석같은 행동이 가능하게 됩니다.

 

(박명수와 하하를 비난하는 것이 아니라, 그들은 일반적인 사람의 수준입니다. 아마 대부분이 그 정도 일 거 같네요.)

 

유재석에 대해서 놀라운 점은 바로 현재와 과거의 모습이 달랐다는 점입니다. 과거에 메뚜기탈을 쓰고 다니던 무명 시절에는 누구보다도 겁이 많고 연약했던 존재입니다.

그런 유재석이 왜 이렇게까지 정신력이 성장하게 되었을까요?

 

아마 그의 끊임없는 자기 향상 노력과 더불어 국민MC라는 자리가 그를 그렇게 만든 거 같네요. 유재석의 놀라운 발전에 대하여 감탄을 금할 수가 없네요.

 

 

그런데 이런 유재석에 대한 감탄은 결국 무도에 대한 씁쓸함으로 끝나고 말았습니다. 무도 응원단이 제일 처음 방문한 곳은 시무식을 하던 한진해운이었습니다.

바로 조세피난처에 페이퍼회사를 만들었던 김영소 한진해운 전 상무의 회사였죠. (아마 한진해운의 오너 일가인 조수호 회장(죽음)과 그 아내 최은영 회장과 연관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굳이 무한도전팀이 이런 한진해운을 찾아가서 응원을 해야 했을까요? 그것도 새해 첫 응원지로.

 

 

최은영 회장은 직접 화면에 보이기까지 하더군요.(남편 조수호 회장이 죽은 다음에 자리를 물려받았죠)

작년 한해 뉴스타파에 의해서 힘이 많이 들었으니, 최은영 회장보고 힘내라고 찾아간 것일까요?

그리고 그 힘을 받아서 더 많은 돈을 조세회피처의 페이퍼회사로 보내라는 것일까요?

 

물론 무한도전이 이런 것을 바라지는 않았을 겁니다.

그냥 실수를 한 거 같네요.

하지만 무한도전 응원단의 취지를 퇴색하게 만드는 중대한 실수가 아닐 수 없습니다.

 

(한진해운의 사연 신청자 박은혜네요(이름). 당신의 보너스는 회장 일가가 조세피난처인 사모아에 짱박아둔 거 같네요. 그런데 그걸 달라고 할 용기는 없는 거 같네요.)

 

사람은 누구나 실수를 할 수 있지만, 무한도전처럼 많은 사람들이 모여서 만드는 예능 프로그램은 실수를 최소화할 수 있습니다. 첫 응원전을 펼친 곳을 한진해운으로 정하고, 또 나중에 편집 과정에서도 별다른 수정없이 보낸 김태호 피디와 무한도전 작가들에 대하여 아쉬움을 많이 느낍니다.

앞으로는 좀 더 세심한 주의를 바랍니다.

 

p.s 노홍철의 요요현상은 정말 대단하네요. 정준하의 피부가 아직 생기를 못찾은 것에 반해 노홍철은 예전의 모습을 다시 찾은 거 같습니다. 그 짧은 기간에 무려 12kg이나 체중이 증가했네요. 아마 밀라노 프로젝트가 좌절된 것때문에 정신적인 허탈감도 컸을 텐데, 아마 먹는 걸로 그 공복을 달랜 거 같네요.  

.. ..

댓글
  • 프로필사진 S매니저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14.01.26 12:48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감사합니다. 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14.01.26 15:08 신고
  • 프로필사진 +요롱이+ 덕분에 너무 잘 보고 갑니다^^
    남은 하루도 기분좋은 시간이시길 바랍니다.
    2014.01.26 14:13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감사합니다. 님도 좋은 주말 보내세요. 2014.01.26 15:09 신고
  • 프로필사진 어듀이트 재방송으로 한번 봐야겟군요.ㅎ
    잘보고 갑니다`
    2014.01.26 15:20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예, 재미있게 보실 수 있을 거 같습니다. 2014.01.26 16:42 신고
  • 프로필사진 Hansik's Drink 챙겨봐야겠네요~ ^^
    재미나게 보고 갑니다~~
    2014.01.26 15:51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14.01.26 16:43 신고
  • 프로필사진 학이습지 조심스럽게 반론을 제기해보면..

    우리나라 기업 지배구조를 살펴보면 오너 혹은 오너 일가에 의한 경영권의 계승 구조라고 요약할 수 있는데, 이러한 의사결정구조 하에서 회장 일가의 부도덕한 경영으로 회사 전체가 비난받아 마땅한 지에 대한 고민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김태호 pd가 글쓴이께서 지적하신 내용을 인지하고 있었는지의 여부는 알 수 없지만, 비록 알았다 하더라도 지난 과오를 잊고 회사 차원에서 힘내라는 응원 구호도 충분히 보낼 수 있다고 생각이 드네요.

    최은영 현 회장의 모습이 카메라에 잡힌 건 어찌보면 무한도전 제작진의 실수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반대로 생각해보면 오히려 작위적인 편집을 배제하고 자연스러운 방송을 담았다는 것 자체로 제작진이 정치적 목적 없이 순수하게 한 사원의 사연에 응답한 모습이라고도 생각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14.01.27 01:16
  • 프로필사진 유라준 반론 감사합니다.
    당연히 오너 일가에 대한 비판을 회사 전체로 확대해서는 안되겠죠.
    하지만 그 오너 일가의 지배력은 여전히 공고합니다.

    예를 들어서 A란 재벌이 다시 사업이 잘 되더라도, 오너 일가가 편법 승계를 하거나 또다시 조세회피 지역에 페이퍼 컴퍼니를 만들어서 돈을 빼돌릴 가능성은 항상 존재하죠.

    그리고 한진해운의 최은영 회장에게 비슷한 혐의가 있는데(뉴스타파, 더 정확하게는 죽은 남편), 이에 대해 지난 과오를 회개했다는 뉴스는 본 적이 없는 거 같네요.

    물론 정치적인 목적없이 순수한 한 사원의 사연에 응답한 것이라고 하더라도, 한진해운에서 똑같은 일을 또다시 반복하지 않으리라는 보장이 있을까요?
    그럴때 김태호 피디는 무슨 말을 해야 할까요?
    2014.01.27 09:27 신고
  • 프로필사진 뜻대로 여지껏 올린글 제3자의 입장에서 재밌게 읽었디만 한진해운 잘아는사람으로 ,직원아님 , 글을 보니 침소봉대한 느낌이 들며 다른글도 이렇게 본인의 주관대로 쓰신건지 씁쓸함이 느껴졌습니다 2014.01.28 00:32
  • 프로필사진 유라준 저 역시 실수나 잘못을 할 수 있습니다.
    한진해운에 관련해서 어떤 부분이 그렇다는 것인지 말씀해 주실 수는 없으신가요?
    만약 제가 잘못한 부분이 있다면 바로잡겠습니다.
    2014.01.28 10:00 신고
  • 프로필사진 ㅋㅋㅋ 한 마디로 저질 코미디를 실 생활에서 보는 것 같네요..ㅉㅉ 회사의 운명이 오락가락하는 순간에 저런 행위로 직원들을 격려한다...ㅎㅎㅎ 저 회사의 최고경영진의 수준이 보이네요.. 부모 잘 만나 세상물정 모르는 철부지 여인이 재벌가에 시집가서 수 많은 직원들의 희생으로 일구어 낸 세계적인 회사를 개념없는 경영으로 하나씩 말아 먹는 외국 영화의 소재같은 이야기를 보여 주네요..ㅋㅋㅋ 저런 걸 보고 부러워하는 한국인들의 인식 구조도 사회학의 연구 대상이구요..ㅋㅋㅎㅎ 2014.01.28 11:51
  • 프로필사진 유라준 으음, 무한도전의 응원 요청은 사원이 한 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몰카 형식을 띈 것인 만큼, 사전에 회사측에서 허가를 한 것으로는 보이긴 하네요.

    그리고 최은영 회장의 경영 실책에 대해서 아시는 바가 있으신가요?
    저는 뉴스타파에서 보도된 조세회피 지역에의 페이퍼 회사를 비판했습니다만, 귀하께서는 다른 사항도 알고 계신 거 같은데, 말씀을 해 주시죠.
    2014.01.28 13:50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