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윤여정은 1947619일 경기도에서 태어납니다(고향). 올해 나이가 67살이죠.

학력(학벌)

이화여자고등학교(이화 여고 졸업, 출신고교)

한양대학교 국문학 (중퇴)

프로필

1966TBC 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

 

1970MBC로 둥지를 옮겼으며 1971년 영화 화녀가 히트해서 얼굴을 알렸고, MBC 일일연속사극 장희빈에서 장희빈 역을 맡아 폭발적인 인기를 누립니다. 또한 1972년에는 김수현 작가의 출세작 새엄마에서 여주인공을 맡아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게 됩니다. 1970년대 초반은 윤여정의 시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인기였고, 당시 어린 나이에 연기력도 굉장히 높게 평가받아서 신문에 천재 여배우가 나왔다고 대서특필될 정도였습니다.

 

확실히 윤여정은 그때나 지금이나 연기력으로 욕먹은 적은 거의 없는 거 같습니다. 타고난 재능에 본인의 노력까지 가미된, 천재형 연기자라고 할 수 있죠.

 

윤여정의 여동생이 바로 윤여순입니다. 현재 LG그룹의 고위 임원이죠.

1955년생으로 윤여정의 8살 아래 동생입니다. 아이오와주립대학교 대학원 교육공학 박사 출신이고, LG인화원 전무이자, LG아트센터 대표를 역임하고 있습니다.

 

(자매가 둘다 뛰어나네요.)

 

윤여정은 인기 절정이었지만, 한 남자를 만나서 사랑에 빠집니다. 바로 가수 조영남이었죠. 

조영남은 194542일 황해도 평산 출신입니다(고향). 올해 나이가 69살이죠.

학력

용문고등학교

한양대학교 성악과 (중퇴)

서울대학교 성악과 (중퇴)

서울대학교 성악과 (명예졸업)

트리니티신학대학교 학사

 

1970년 노래 '딜라일라' 로 데뷔하는데, 원래 어릴 적부터 가수의 재능외에도 작곡가, 기타리스트, 화가, 작가 등의 다재다능한 재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한마디로 예술가의 피가 전신에 흐르고 있었던 자유분방한 사람이었죠.

그리고 윤여정은 그 점에 반하게 됩니다.

 

 

 

윤여정: "노래를 잘하는 사람에 대한 동경이 있었다. 첫 눈에 반하긴 힘든 상이라 같이 어울려 다니다보니 자연스레 연인이 됐다."

 

, 윤여정은 재주가 없어서 재주 있는 사람을 좋아했다고 스스로 고백할 정도로 조영남의 재주는 뛰어났습니다. 윤여정 역시 뛰어난 연기에 대한 재능이 있었지만, 여러가지를 잘 하는 조영남의 재능이 더 화려하게 보였던 모양입니다.

 

인기 절정이었던 1972년 윤여정은 조영남과 결혼하고 모든 것을 버리고 미국으로 이민을 갑니다. 가정 생활에 충실하기 위해서죠.

절친한 친구였던 김수현 작가는 이렇게 반대합니다.

"여정씨는 맑은 눈을 가졌는데, 그 사람은 탁해서 싫다. 미국으로 가지말고 여기서 나랑 같이 있자."

 

 

하지만 아무리 주위에서 말려도 소용이 없었습니다.

윤여정은 이미 조영남에게 자신의 모든 것을 바치기로 결심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미국에서 1975년과 1982년에 아들들이 태어납니다. (큰아들의 나이는 올해 39, 둘째 아들은 32. 둘다 미혼입니다.)

 

하지만 재능이 풍분한 만큼 조영남은 절제력을 갖추지 못했습니다. 곧 평온한 가정 생활을 버리고, 젊은 여자를 찾아 외도를 하게 되죠.

게다가 윤여정의 가슴에 대못을 박는 말도 서슴치 않습니다.

"네가 못 생겨서 데리고 잘 수 없다."

"너보다 더 좋은 여자가 생겼다."

 

 

윤여정 젊었을때 사진

(젊은시절 사진, 과거사진, 리즈 시절)

 

 

결국 이런 스트레스로 윤여정은 술과 담배를 시작했고, 그녀의 예쁜 얼굴은 망가지고 맙니다. (현재도 골초로 유명하죠.)

   

그리고 1983년 한국으로 귀국하면서 윤여정과 조영남은 이혼하게 됩니다.

이혼 사유(이혼 이유, 원인)는 조영남의 외도였지만, 윤여정은 여기에 대해서 한마디도 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조영남이 거짓말을 하고 다니죠.

"결벽증이 너무 심해서 못 살겠다 싶었다. 한 마디로 내가 이혼당한거다."

"내 전 재산을 모두 줬다. 난 빈털털이다."

 

이것은 모두 사실이 아니었습니다. 조영남이 당시에 공연 등으로 괜찮은 수입을 벌었던 것에 비하여, 윤여정은 당장에 생계가 곤란할 정도로 어려운 처지였습니다. 게다가 아들 두명을 모두 윤여정이 키워야 하는 상황이었죠. 그런 상황에서 위자료라고 받았던 것은 신동아 아파트 전세값 5,500만원뿐이었습니다.

조영남은 바람난 여자와 살기 위하여, 처는 물론이고 자식들마저 버린 상황이었죠.

 

 

결국 윤여정은 생활형 연기자로 뛰어들었지만, 상황은 녹록치가 않습니다. 당시의 보수적인 사회 분위기에서 이혼녀들의 배우 생활이 쉽지 않았던 거죠. (반면에 이혼남인 조영남의 이미지는 좋았습니다. 본인이 언론 플레이를 한 것도 있고, 남자에게는 관대한 한국 사회의 특징이 작용한 면도 있죠.)

 

하지만 윤여정은 전 남편에 대한 비난은 물론이고, 자신에 대한 변명도 하지 않습니다. 조영남이 파렴치한이라면, 윤여정은 정말 대인배같네요.

 

이런 윤여정을 돕는 사람은 별로 없었습니다. 드라마 작가로서는 김수현 정도뿐이었죠. 하지만 그런 김수현의 도움이 오히려 해로 작용하기도 했습니다. 드라마 작가에게 잘 보여서 배역을 딴다고, 배우들 사이에서 왕따 분위기도 형성되었으니까요.

 

하지만 윤여정은 묵묵하게 자신의 연기력만으로 모든 난관을 돌파해 나갑니다. 연기에 혼신의 힘을 다 바친 거죠. 극심한 생활고, 전남편으로 부터 받은 스트레스, 사람에 대한 환멸 등등.

 

하지만 경제 사정이 차츰 나아지는 것도 잠시, 또 다른 시련이 윤여정을 찾아옵니다. 바로 둘째 아들의 틱 장애죠.

 

틱장애의 뜻: 틱은 아이들이 특별한 이유 없이 자신도 모르게 얼굴이나 목, 어깨, 몸통 등의 신체 일부분을 아주 빠르게 반복적으로 움직이거나 이상한 소리를 내는 것을 말한다. 전자를 운동 틱(근육 틱), 후자를 음성 틱이라고 하는데, 이 두 가지의 틱 증상이 모두 나타나면서 전체 유병기간이 1년을 넘는 것을 뚜렛병(Tourette’s Disorder)이라고 한다.

 

둘째 아들이 초등학생이었을 때 이 장애에 걸린 것이고, 그 원인은 애절결핍때문이었습니다.

 

윤여정: "초등학생 이였던 둘째아들에게 틱장애가 왔는데, 알고 보니 애정결핍 때문이었다.

그 얘기를 듣고 가슴이 찢어지는 줄 알았다. 정말 많이 울었다."

 

비록 돈을 벌어야 하는 배우 윤여정이었지만, 아들에게 제대로 사랑을 주지 못한 엄마 윤여정은 극심한 미안함에 빠질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도 윤여정은 아들 두명을 모두 훌륭하게 키워냅니다. 큰 아들은 콜롬비아 대학교를 졸업하고 ABC 방송국의 뉴스팀에서 근무하다가, 패션 브랜드 DKNY 창립자인 도나 캐런의 회사로 옮겼고, 작은 아들은 틱장애를 극복하고 뉴욕 대학교를 나와서 음반사 유니버설 산하의 힙합 레코드쪽 일을 하고 있습니다.

두명 다 일반인이어서 이름과 사진은 공개되지 않았죠.

윤여정이 이렇게 힘들게 자식들을 키우는 와중에도 조영남은 별로 도움을 주지 않습니다. 나중에야 아들이 직접 아버지를 찾아가서 대학 등록금을 받게 되죠.

 

 

조영남은 처자식을 벌린 결과, 현재는 아들들로부터도 제대로 된 아버지 대우도 받지 못하고, 양딸인 은지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어쨌든 조영남은 그 후에도 여러차례 방송에 나와서 윤여정에게 용서를 구하는데 자신의 죄를 생각한다면, 그냥 윤여정에 대한 이야기를 하지 않는 것이 좋을 거 같네요.   

.. ..
댓글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사진 참나.. 요즘에는 미디어에 나와서 윤여정이 최고의 여자였다고 떠벌리던데..저 사람 말에는 진정성이 전혀 느껴지지가 않아요.
    여성 편력도 너무 심하고..그래도 최근에는 자신의 외도로 윤여정과 이혼했다고 인정은 하더군요.

    저는 조영남 목소리도 별로 좋아하는 편이 아니어서..tv에 나오면 바로 채널 돌려 버립니다.

    이말 저말 하는 말로 논란도 많이 되는 듯 하던데..더군다나 중언부언 해대는 거 보면 자신이 무슨 말을 했는지 또는 하고 있는지 조차 잘 인지를 못하는 것 같아요.

    여하튼 이사람 정말 비호감 입니다.
    오랜 세월 배신감에 치를 떨었을 윤여정씨..몸에서 사리 나올 듯.
    2014.02.02 23:00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확실히 윤여정씨가 조영남씨와 이혼한 것은 백번 잘한 일 같습니다.
    다만 그 이후에 아이들을 키우기 위해서 연애한번 제대로 못하고, 또 조영남에게 워낙 크게 데여서 재혼 생각도 못한 것을 보면 윤여정씨가 너무 불쌍하기만 하네요.
    2014.02.03 09:37 신고
  • 프로필사진 외도싫어 결혼해서 살다가 배우자보다 더 좋은 상대가 생길 수도 있겠죠.물론..제 상식선에서는 이해가 안가는 상황이긴 하지만.

    백번 양보해서 그렇다손 치더라도..조영남의 행동은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세상이 다 아는 가수라는 사람이 미디어에 나와서 여자를 원색적으로 밝히는 것도 그렇고..조여정씨와 이혼 과정 알고보니 최소한의 양심영역 마저 저버린 사람 같더군요.

    미디어도 저 사람 좀 작작 쓰면 좋겠어요.

    아들 둘 건사도 윤여정씨 혼자 다 했다던데..이혼이 죄악처럼 여겨지던 그 시절에 얼마나 맘고생을 했을지 안봐도 알겠습니다.

    책임지지 못할 결혼을 하고 아이를 둘이나 낳고..다른 여자 생겼다고 야멸차게 아내와 아이들을 버리고..

    그러고도 tv에 나와서 잘났다고 웃고 떠드는 모습을 보면 어이가 없기도 하고 한심하기도 하네요.

    변심과 책임의 부재는 다른 문제인 것 같습니다.
    마음이 변해서 헤어졌더라도..자식들에 대한 책임은 졌어야 옳은데..저 주제에 입양이라니 좀 모순이라는 생각이 드네요.자신의 자식들에게 못해준 것들을 다른 아이들에게라도 베풀고 싶었다면 할 말이 없지만..

    암튼..저는 조영남 너무 싫어요.
    2014.02.03 15:52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확실히 조영남의 행동은 좀 심했습니다.
    좀 너무한 행동이 많았죠.
    2014.02.03 18:31 신고
  • 프로필사진 루치오 전적으로 동의 2015.02.15 09:24 신고
  • 프로필사진 루치오 전적으로 동의 2015.02.15 09:24 신고
  • 프로필사진 오랜친구 친일파에 이런 쓰레기를 왜 자꾸 방송에서 보게 만드는지...
    조영남이는 일본으로 보내야하는데
    우리나라는 왜 쓰레기 처리를 못하는지...
    2014.02.13 16:21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과거 발언이 좀 그렇긴한데, 정말 마음속까지 그렇지는 않기를 바랍니다. 2014.02.13 19:23 신고
  • 프로필사진 csa 윤여정을 못생겨서 데리고잘수없다는 본인얼굴은 외모인성안보고 조영남한테나 얹힐정도 면상가지고 돈이나 인맥만 탐하는 20대여자한테만 어필하겠죠 2016.01.23 04:22 신고
  • 프로필사진 정도전 두분 다 문제죠 사생활을 공론장으로 만들어버린 윤여정씨 그리고 무책임 한 조영남 다 거시기한 사람들이죠 특히 윤여정씨가 받은5000천만원 그 당시 액수로 치면 고액이죠 서민들은 상상못 할 아파트 전세집에 살며서 궁색한 변명은 역시 연기자답다.공인이란 변명보다는 좋은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환심을 사는 게 최선이다.당신들 가정이나 우리들 가정사는 다 극과극 속에살고있다. 2014.03.31 08:15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5천만원이 고액이라는 말씀에는 일부 동의를 합니다.
    다만 윤여정씨가 사생활을 공론장으로 만들어버렸다는 말씀에는 동의하기가 어렵네요. 그동안 사람들이 물어도 윤여정씨는 별다른 말을 하지 않다가 최근에서야 조금 풀어놓은 정도니까요.
    2014.03.31 20:52 신고
  • 프로필사진 울산시민 결국 남는 게 없을 겁니다. 지 노래도 없고... 말도 어늘하고...불쌍한 자 입니다. 2014.04.21 20:13 신고
  • 프로필사진 김현정 조영남도 신성일 만큼이나 플레이 보이로 알려졌죠, 조영남 주위엔 여자들이 항상 맴돌았어요 노래의 실력이 천재적어서 인기가 옛날이나 지금이나 변하지 않았습니다, 자유로운 영혼이라고 말할수 있어요 지금도 20대 애인과 연애중이시라고 하더군요 정력이 놀랍습니다 2014.04.27 05:02 신고
  • 프로필사진 또오옹개 지옥에 갈 브로독입니다. 2015.02.16 08:07 신고
  • 프로필사진 qorgkq alcls xxx 2014.06.15 17:59 신고
  • 프로필사진 고흥사는 사람 윤여정이 못생겼다고 하는조영남 말이 참으로 우숩네요 지야 말로 느끼하고 꿰다둔 보리자루 같이 생겨가지고 그에비해 윤영정은 정말 내스타일 인데...지적이고. 연기력 좋지..여느 중견 연기자 중에 윤여정씨가 제일 낮다..암튼 조영남은 가창력은 인정 하지만 그의 사생활이며 말하는 행동은 동네 코흘리게 같은 수준이다 2014.11.16 22:12 신고
  • 프로필사진 한정수 연여인에대한 기사는 항상 관심을 당기네요.조용남씨 노래를 너무 좋아하고 윤여정씨 연기를 재미있게 보는데,두분 잘 살았더라면 좋았을텐데...
    유라준씨 올린 기사 들 읽고 몰랐던 사실 많이 알게되네요? 앞으로도 많이 올려주세요.
    2014.12.29 23:12 신고
  • 프로필사진 한정수 연여인에대한 기사는 항상 관심을 당기네요.조용남씨 노래를 너무 좋아하고 윤여정씨 연기를 재미있게 보는데,두분 잘 살았더라면 좋았을텐데...
    유라준씨 올린 기사 들 읽고 몰랐던 사실 많이 알게되네요? 앞으로도 많이 올려주세요.
    2014.12.29 23:12 신고
  • 프로필사진 로드러너 조영남은 정직하고 멋진 사람입니다! 윤여정이 대인배였으면? 이혼 안했겠죠? 말같지도 않은글을 읽고 가네요 ^^ 2015.02.15 09:17 신고
  • 프로필사진 또오옹개 그게 어디 사람의 얼굴이고 소리(노래) 립니까? 2015.02.16 08:05 신고
  • 프로필사진 natali 아무리 세상이 말세라도 당신같은 또라이빼고는 조영남을 두둔할 사람들은 없을 겁니다. 2015.03.21 16:34 신고
  • 프로필사진 하하 말 같지도 않는 개소리네요^^ 외도한 사람 한테 정직이라니ㅋㅋㅋㅋ 2018.04.18 12:01 신고
  • 프로필사진 정선애 조영남은 신성일 동생 같네요
    부끄러운줄도 모르고..
    그나이에 인품이란 찾아볼래야..
    얼굴에 그대로 쓰여있네요
    반면에 윤여정씨 나이들수록 멋져지시네요
    울딸도 너무 좋아합니다
    인내하며 성실히 살아오신 아름다운 모습입니다
    2015.02.15 10:38 신고
  • 프로필사진 또오옹개 브로독크가 짖어도 그새끼보다 소린 낫다. 2015.02.16 08:02 신고
  • 프로필사진 또오옹개 놋도서팔 노래라고 들어온 것이 똥개보다도 못한 브로독크(가만히 보니 브로독크 상 맞네.) 짖어대는 소리였구나. 2015.02.16 08:00 신고
  • 프로필사진 백사 천하에 불상놈일세.허허 2015.03.04 00:17 신고
  • 프로필사진 백사 한국가수기준이 의심스러웅.조씨노래나오면진ㅏ재수없음. 2015.03.04 00:22 신고
  • 프로필사진 바른말 똥개로구먼
    왠지 목청이 텁텁히더라
    서울대 중퇴 이유를 알겠다.
    윤여정은 천사요
    똥개는 사탄이여
    2015.03.21 21:51 신고
  • 프로필사진 양아치 영남할베 야 제발 데져라 2016.02.13 03:45 신고
  • 프로필사진 시온아범 예전같았으면 저런 쓰XX같은 새X라고... 했겠지만.... 연예인이 그렇잖아요..... 쇼윈도우의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 그래서 그냥 드라마 보듯이....
    좋은놈이 있으면 나쁜놈도 있는거고, 연예인들 얘기 나오면 한도 끝도 없어요.
    2016.05.15 12:49 신고
  • 프로필사진 길손 조영남 - 얼핏 또라이같은 언변으로 은근슬쩍 넘어가지만, 사실은 대단히 교활한 처세술 - .. 2016.05.16 12:32 신고
  • 프로필사진 나포리 가장 소중한 가정을 헌신짝처럼 버리고 아내와 자식을 내팽개치는 조영남같은ᆢ인면수심의 사람을 노래잘한다고 방송에 출연해 저질멘트로 횡설수설하는 자를 방송국은 앞으로 절대 출연금지시켜 선한 국민들의 마음을 괴롭히지 말기를ᆢ~~ 2016.05.18 18:02 신고
  • 프로필사진 그 나이면 과거의 모든 잘못에 용서를 구하며 감사하며 살 나이인데 계속 이기겠다고 변명하고 우기며 사는 모습이 안타깝습니다.... 2016.09.05 01:4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