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4/4) 총 4개의 글중 네번째 글


가수 윤복희 남진 결혼 이유를 말 할때, 윤복희가 남진에 대하여 무척 미안해 했더랬죠.


# 목차

* 윤복희 남진 결혼 이유

* 윤복희가 행복을 찾은 이유

* 윤복희의 인생이 주는 교훈


유라준의 특별한 이야기


윤복희에 대한 이야기가 3편에서 이어집니다. (3편 새창보기, 3/4)

윤복희 남편 유주용 이혼사유,윤복희 낙태 이유


* 윤복희 남진 결혼 이유


윤복희: "남편(유주용)과는 1985년에 이혼했어요."


윤복희: "남편과 다툰 다음에 홧김에 (남진과) 결혼했어요. 순진한 남자(남진)의 마음을 이용한 거죠."(윤복희 남진 결혼 이유)(윤복희 재혼)


윤복희: "어느날 그분(남진)이 약혼을 하자며 다이아 반지를 가져왔어요. 그러면 안 됐는데, 제가 그 반지를 받았고 그 자리에서 바로 약혼을 하게 됐어요."


아마도 윤복희는 남편의 마음을 돌리기 위하여 '질투를 유발하려는 생각'으로 이런 행동을 한 것이 아닌가 하네요.

하지만 결국 이것으로 남편과의 사이는 영영 틀어져 버리게 되고 말았죠.


참고로 남진 역시 윤복희로 인하여 큰 타격을 받게 됩니다(윤복희 재혼 이유).

둘은 1976년 결혼, 1979년 공식적으로 이혼하게 되는데, 당시 이혼사유로 '남진이 (유명한) 윤복희를 이용했다', '남진이 윤복희를 폭행했다' 등의 루머가 퍼졌고, 결국 남진은 몇년동안 해외에서 머물 정도로 마음 고생을 많이 했죠.


이에 대하여 윤복희는 나중에 남진에게 죄가 없음을, 그리고 본인의 잘못으로 모든 일이 시작되었다고 사과하게 됩니다.

가수 윤복희 남진 사진

* 윤복희가 행복을 찾은 이유


이후 윤복희는 혼자 살아가게 됩니다.

(참고로 윤복희 전남편 유주용은 재혼을 함)


윤복희: "1976년 한국에 잠깐 귀국했다가 차량이 전복되는 큰 교통사고를 당했어요. 그때 기적적으로 살아남게 되었죠."


이 교통사고와 더불어 윤복희는 종교를 갖게 되면서 마음의 안식처를 갖게 됩니다.


윤복희: "남편(유주용)은 나를 아끼고 사랑해줬는데, 정작 나는 마음의 문을 5%밖에 열지 못했던 것 같아요."


윤복희: "어쩌다 보니 두 번 결혼하긴 했지만, 제가 진정으로 사랑한 사람은 첫 남편(유주용)뿐이었어요. 그분은 지금도 제가 공연을 할 때면 종종 찾아와서 격려해줘요."

(윤복희 근황)

윤복희: "우리는 지금 좋은 친구 관계로 남아 있어요. 젊은 시절 철없는 행동으로 모든 것을 망쳤지만, 그래도 뜨거운 열정이 사라진 다음에도 남편과 저 사이에 서로에 대한 존경과 배려가 남아 있다는 점이 정말로 감사해요."


어쩌면 윤복희가 조금만 더 정상적인 가정에서 자랐다면 남편과 '대화하는 법'을 알 수 있었을테고, 그러면 결국 결혼이 파탄나지 않았을 거라는 안타까운 상상을 해봅니다.


그래도 말년에 전남편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또 행복을 찾게 되어서 다행인 것 같네요.



* 윤복희의 인생이 주는 교훈


윤복희의 인생을 돌이켜보면 정말 대단한 것 같습니다.

어린 나이부터 부모의 도움 없이 혼자 역경을 헤쳐나갔고, 틈틈이 손위의 오빠까지 돕기도 했고요.


물론 어린 나이에 자살이라는 '약한 생각'을 하기도 했지만, 결국은 그것을 극복하고 더 높이 도약하게 되었죠.



사람들이 삶을 살면서 시련이 닥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그럴 때는 윤복희의 인생을 한번 생각해보면, 자기 인생에 대하여 위안과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윤복희외 남진 패티김 정미조 조용필에 대한 포스팅 (새창보기)윤복희진

2014/02/10 - 남진 아내(부인)강정연- 윤복희와 중혼 뒤의 재혼

2015/12/26 - 패티김 전남편 길옥윤 이혼사유- 국제결혼 꿈꾸다가

2015/12/26 - 길옥윤 재혼 부인,길옥윤 혜은이 패티김 과거 이야기

2014/02/22 - 정미조 남편 원용계와 성공 이유-정미조 노래 7곡

2015/10/11 - 조용필 나이,조용필 전아내 박지숙 이혼사유와 고문후유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공수래공수거 아..맞다
    윤복희랑 남진이 결혼을 했었었죠..
    이제 생각이 납니다

    이글 안 봤으면 가마득히 잊을뻔 했습니다 ㅋ

    편안한 하루 되세요^^
    2016.07.07 08:14 신고
  • 프로필사진 마니7373 글들을 쭉 읽어보니 윤복희의 존재감이 엄청나게 느껴지는데요~
    세월이 지나 깨달은 아픔들이 당시에는 얼마나 힘들었을까요.
    새로운 사실들 많이 알고 갑니다.

    더위가 시작되니 컨디션 관리가 힘드네여.
    건강관리 잘하세요^^
    2016.07.07 10:45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당시 대단했었죠.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6.07.08 08:01 신고
  • 프로필사진 도생 남편과 85년에 이혼했는데 76년에 두번째 결혼이라니 개인의 사정이 어찌됐든 이해가 안 되는 사람입니다.
    행복하세요^^
    2016.07.08 11:46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