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1/4) 총 4개의 글중 첫번째 글


영화배우 오드리헵번 사진, 그리고 어린 시절의 이야기들입니다.


# 목차

* 오드리 헵번 어린 시절에

* 오드리 헵번 키 때문에 꿈이 좌절되고


유라준의 특별한 이야기


 오드리헵번외 소피마르소 성룡 주윤발 주걸륜에 대한 포스팅 (새창보기)  오드리헵번진

[외국계 연예인] - 소피마르소 라붐 리즈 시절 동거로 아들 낳고

[외국계 연예인] - 소피마르소 남편 결혼 이혼 이유, 감독과 가치관까지

[스타] - 성룡 재산공개와 언론 문제, 기부문화 동서양의 차이점

[스타] - 성룡 아내(부인)임봉교 한국인 여친과 사생아 사건

[스타] - 주윤발 아내(부인)진회련, 주윤발 자녀 아들 졸업 선물로

[스타] - 주윤발 최근 재산 근황,주윤발 지하철 사진과 중국 정부에 맞선

[스타] - 주걸륜 혐한 한국비하의 진실, 주걸륜 성희롱 스캔들로


(스폰서 링크)
. .

영화배우 오드리 헵번(Audrey Hepburn)은 1929년 5월 4일 벨기에에서 태어나서, 1993년 1월 20일 스위스에서 사망하게 됩니다(오드리헵번 고향 벨기에 브뤼셀 익셀). 향년 64살이었죠.

(오드르헵번 국적) 영국

(오드리헵번 프로필 및 경력) 1948년 영화 'Nederlands in lessen'으로 데뷔


대표작으로 로마의 휴일, 사브리나, 파계, 티파니에서 아침을, 마이 페어 레이디 등을 남깁니다.


현재까지도 회자되는 세계적인 미인이지만, 영어, 프랑스어, 네덜란드어, 이탈리아어, 스페인어, 독일어 등을 능통했고 또한 머리 역시 굉장히 똑똑했다는 점은 잘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아마 미모 때문에 지성이 가리워진 경우가 아닌가 하네요.

오드리헵번 사진

오드리헵번 리즈시절 과거 사진

* 오드리 헵번 어린 시절에


오드리 헵번이 어린 시절은 굉장히 힘들었습니다.

제 2차 세계 대전중 독일이 점령했던 벨기에와 네덜란드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는데, 당시 나치 독일의 탄압때문에 제대로 음식을 먹지 못했죠.


오드리 헵번: "먹을 것이 너무 없어서  튤립의 구근까지 캐먹어야 했다."


훗날 프랑스 여배우 브리지트 바르도가 한국의 개고기 식용문화를 비판하자, 오드리헵번은 이를 비꼬기도 합니다.

오드리 헵번: "전쟁 터지면 개고기? 그보다 더한 것도 먹게 된다. 당신도 그 전쟁(제2차 세계대전)을 경험 안 해봤나?"


전쟁이라는 비상 상황이기는 하지만, 어쨌든 각 민족, 국가 혹은 개인에게는 특수성이 있고, 그런 특수성을 존중해 주어야 한다는 생각이었죠.

아마 말년에 인도주의자로 세계 각지의 빈민들을 돕는 활동을 할때, 특히 이런 '상대 문화에 대한 존중심'이 더 깊어진 것이 아닌가 합니다.


참고로 오드리헵번 아버지는 나치 부역자였습니다.

원래 영국의 은행가였는데, 오드리헵번이 6살때 집을 나가 버렸고, 전쟁 당시에 오드리 헵번 집안이 더욱 더 가난했던 원인으로 작용하게 되었죠.

(오드리헵번 아버지 이야기는 밑에서 추가)


그리고 전쟁 말기인 1944년, 1945년 네덜란드가 연합군에 의하여 해방이 됩니다.

그러자 오드리 헵번은 당시 16살의 어린 나이에 간호사로 자원하여 부상병 치료에 나섭니다.

이때 오드리 헵번이 치료한 영국군 부상병들 중에는 테렌스 영(훗날 007시리즈 영화 감독)도 있었고, 둘은 20여년 후 영화 '어두워질 때까지'에서 영화배우와 감독으로 다시 만나게 되었죠.


아마 이런 어린 시절의 강렬했던 경험이, 훗날 그녀를 인도주의자, 박애주의자로 이끌었던 것이 아닌가 하네요.

오드리 헵번 사진

* 오드리 헵번 키 때문에 꿈이 좌절되고


그리고 전후 오드리헵번은 발레리라는 꿈꾸게 되는데,

(실제로는 전쟁 전부터 발레를 배웠음)

결국 키때문에 포기하게 됩니다(오드리 헵번 키 170cm).


이후 오드리헵번은 영화배우 단역으로 간간히 영화에 출연했고, 또한, 가난한 집안 형편때문에 치과 보조원, 서류 정리 사무원, 프랑스어 임시교사 등으로도 일하게 됩니다.

그녀의 화려한 외모와 달리, 어린 시절에 고생을 무척 많이 한 것이죠.


그러다가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오드리헵번은 연극 <지지>에 출연을 했는데, 윌리엄 와일러 감독이 이것을 보고 오드리헵번을 '로마의 휴일'(1953년)에 캐스팅하게 됩니다.


잘 알려진 것처럼, 로마의 휴일 덕분에 오드리 헵번은 세계적인 스타가 됩니다.

당시 마릴린 먼로로 대변되는 글래머한 여배우들 사이에 지적이고 청초한 오드리헵번만의 캐릭터를 완성했고, 대중들은 그녀에게 열광하게 되었죠.

.. ..

참고로, 오드히 헵번의 연기력 역시 남달랐습니다.

로마의 휴일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받았고,

그 다음해 영화 사브리나로 다시 제27회 아카데미상 여우주연 후보에 오르게 됩니다(이때는 최종 수상에는 실패했는데, 1년전에 수상했던 것이 걸림돌로 작용함).


그리고 사브리나의 성공 이후에 오드리 헵번은 영화계 인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연극 <운디네(Ondine)>에 출연하여 토니상의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기도 합니다.

(토니상은 연극의 아카데미상이라고 불림)

자신이 연극배우 출신이라는 정체성을 잊지 않았고, 또한 그녀의 탁월했던 연기력이 어디에서 나왔는지를 잘 알 수 있는 대목이었죠.


사실 오드리 헵번의 연기력은 그녀의 초창기 두 작품을 통하여 잘 알 수 있습니다.


오드리헵번 다음 글 2편 새창보기 (2/4)  

[스타] - 오드리헵번 영화들 파계 해석


(스폰서 링크)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