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방송의 적이 12회 마지막회로 종영했습니다. 최종회인데도 존박의 멘트는 거침이 없습니다.

아키바 리에에 대한 이적의 변태멘트에 대하여 존박이 이렇게 말하네요.

"지랄하네"

  존박

 

너무나 해맑게 웃으면서 하는 욕이어서 그런지, 그 욕마저도 순수하게 들리네요.

 

김진표가 걸그룹 Wa$$up(wassup, 와썹)을 데리고 등장합니다.

존박이 돌직구를 날리네요.

"진표형, 이러시다가 또 이혼당하시면 어쩌시려고?"

김진표 역시 만만치가 않습니다.

"또 재혼하면 되지"

 

김진표가 존박에게 "방송의 적 최대 수혜자"라고 했는데, 그 말이 맞는 것 같아요. 이적이 '국민추근남'으로 등극했지만, 존박은 '국민바보'로 등극하면서 예능 블루칩이 되었으니까요.

 

오늘 쿨케이도 자주 등장합니다.

이번에는 이적이 고백하네요.

"네가 예전에 손태영이랑 사귄다고 기사났을 때, 배가 아팠어."

쿨케이가 나올 때부터 손태영이 언급될 줄 알았죠.

 

쿨케이

 

하지만 손태영이 과거에 주영훈, 신현준, 쿨케이와 과거가 어떻다느니, 누가 잘못했다느니 따지기 보다는 현재 권상우와 결혼해서 애기까지 낳아서 잘 살고 있으니, 이제는 기억에서 지워줄 때가 된 것 같습니다.

오늘 이적걸(최유경, 이미희)도 등장하지만 별다른 활약은 못하네요.

 

장호일에 이어서 존 아카펠라와 이상민이 등장합니다. 존아카펠라는 룰라카펠라로 변하고, LSM과 전속계약을 맺습니다.

 

존박이 말 한번 잘못했다가, 공개적으로 똥쌀 뻔 했습니다.

"음악의 신을 찍느니, 여기서 똥을 쌀래요."

 

존박

아쉽네요. 똥싸는 장면 볼 수 있었는데...

(그럼 존박이 국민똥싸개로 등극하는 건가요.)

 

오늘 컬투도 뜬금없이 출연합니다.

그래도 이적의 여자 목소리, 존박의 여자 목소리는 건지네요.

 

존박

남자 출연자중에서 제일 대박은 유희열이었습니다.

빨간 하이힐로 숨을 쉬는 장면이나 존박을 묶어놓고 채찍으로 내려치고, 촛농을 떨어뜨리는 등의 SM은 아무나 할 수 없는 고난이도 새디즘 작업이죠. (역시 감성변태 유희열)

 

마침내 덜덜이 존박이 눈물을 흘립니다. 유희열의 소름 돋는 작업으로 울음을 터뜨리면서 깨닫게 된 거죠.

"방송국 놈들이 제일 무서운 줄 알았는데, 더 무서운 건 뮤지션 놈들이었어요."

달리 띨띨이가 아닙니다.

 

존박

오늘 채찍에 맞을 때의 유희열의 신음소리 역시 초대박이었습니다.

이적 역시 오늘 옆에서 보조를 잘 맞췄습니다.

 

그래도 뭐니뭐니해도 오늘 최고의 장면은 바로 유희열의 '응아'발언이죠. 김응구(김선아)의 본명이 응아라니...

 

여기에 대해서는 아래글에 자세히 나와 있습니다.

2013/08/15 - 방송의적 12회(마지막회)- 김응구 베스티 와썹 여민정 리에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