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라디오스타 346회에 신봉선, 장동민, 크리스티나 콘팔로니에리, 송호준이 게스트로 나왔습니다. 크리스티나의 성이 뭔지는 오늘 처음 알았네요.

 

오늘은 김구라 특집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오늘 입담을 제대로 펼쳤습니다. 처음부터 크리스티나에에게 많이 늙은 것 같다고 돌직구를 던지네요.

크리스티나가 발끈해서는 결혼후에 오히려 젊어졌다고 말합니다.

김구라

81년생이면, 우리 나이로 33살인데, 확실히 노안이긴 하네요.

 

다음에는 김구라가 유재석을 디스합니다.

"해피투게더에서는 유재석이가 웃어야만 웃는다."

, 웃을 때도 모두들 유재석의 눈치를 본다는 뜻입니다.

 

여기에 장동민이 폭로를 하네요.

"신봉선이 해투 초창기때 우울증에 걸려서 나에게 고민 상담을 했다."

확실히 신봉선이 신인때는 뭘 해야할지 몰라서 우왕좌왕했다고 고백하네요.

 

, 중간에 이야기가 옆으로 샜지만, 신봉선이 변명을 합니다.

"그런데 (해투에 대해서) 잘못 아셨어요."

신봉선

김구라: 아냐, 나도 그쪽 출신 아니야. 나는 그게 싫어서 나온 거야.

신봉선: 그래요?

김구라: 그게 싫어서 해피투게더 사우나 토크할 때 시청률 20% 나오는데, 난 그때 나왔어요. 아무 미련 없이.

 

신봉선: 그때 (김구라와) 같이 있었는데, 늘 입이 댓발처럼 나와 있었다(입이 퉁퉁 부은 것처럼). 뭔 얘기도 안하고. 그때 27살 때인데, 아직도 기억하는데, 김구라가 나에게 재취 자리 알아봐서 시집가라고 했다.

신봉선

재취자리란 미혼인 여성에게 재혼하는 남자에게 시집가라는 뜻입니다.

이건 아무리 친한 사이더라도 함부로 말할 수 없는 막말입니다.

신봉선이 상처받을 만한 말이네요.

(더 웃긴 건 본인인 기억을 못하네요.)

 

김구라: 술자리 아니었어요?

신봉선: 아니요. 그냥 생자리였어요.

김구라: 그때는 친해지려고 한 얘기다. 그때는 사람을 대하는 스킬이 많이 부족했다.

 

 

김구라 역시 원래 해피투게더의 패널중의 한명이었죠.

그리고 본인의 말처럼 해투를 자진 하차했죠. 오늘 그 이유가 언급되네요. 김구라가 유재석이 싫어서 해투를 하차한 것은 아닐 테고, 아마 모두들 유재석의 눈치를 보는 '그 분위기'가 싫어서 하차를 한 것 같습니다.

 

그런데 신봉선은 모두들 유재석의 눈치를 보는 것은 아니라고 말하고요. 과연 누구의 말이 맞을까요?

 

 

, 어쨌든 김구라가 많이 뿌린 씨앗(?) 덕분에 오늘도 토크쇼가 풍성해집니다.

크리스티나 역시 김구라의 독설 과거사를 고백하네요.

"처음 만났을 때 김구라에게 한국말 못 알아듣는다고 정말 이유 없이 혼났다."

크리스티나

, 대박이네요.

외국인에게까지 한국말을 못 알아듣는다고, 디스를 했네요.

그런데 정작 본인은 위의 신봉선 케이스처럼 기억을 못 하고요.

 

장동민 역시 욕으로 유명하지만, 김구라와 자신을 구분 짓습니다.

"나의 욕과 김구라의 욕은 다르다. 김구라는 듣는 당사자가 기분이 나쁘다. 하지만 내 욕은 듣는 사람이 기분 좋다."

 

그러다가 장동민이 김구라의 개그 품평에 발끈하네요.

김구라가 인정을 합니다.

"내 욕은 사회성있는 욕이고, 장동민 욕은 레저다."

김구라

어쨌든 오늘 장동민은 그가 라스를 찾은 게스트들과 다르게 김구라를 잡는 컨셉이네요.

"(김구라에게) 뭘 안다고 자꾸 나서요?"

 

확실히 김구라는 유재석과 같이 하는 프로그램이 없죠.

김구라가 유재석 본인을 싫어하는 것은 아닐 테고, 위에서 언급했던 그 분위기가 싫어서 같이 하지 않는 거겠죠. (물론 유재석 주위는 그 분위기를 신봉선처럼 인정하지 않고요.)

그런데 이건 예전 이야기고, 요즘은 유재석과 김구라의 몸값이 너무 비싸서 같이 캐스팅하기에 힘들겠죠. 한회당 수백만 원이 웃도니까.   

.. ..

 

댓글
  • 프로필사진 kim 김구라씨는 유재석씨에게 열등감이 있는것 같아요...항상 유재석씨얘기할때 마다 느껴요 2013.09.28 21:52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글쎄요, 열등감보다는 자기 중심적이고 이기적인 것 같네요.
    만약 김구라가 탑MC이고, 유재석이 그 옆에서 빌빌거리면, 김구라는 별 말을 하지 않았을 거 같습니다.
    2013.09.29 11:20 신고
  • 프로필사진 11 다른건 몰라도 유재석 김구라의 몸값이 비싸서 같이 캐스팅하기 힘든건 아닌거같네요
    요즘 예능프로들 잘나가는건 한회당 상상이상의 금액을 투자합니다
    물론 그 프로그램들도 처음부터 그런 금액을 투자하는건 아니지만..
    그것보다는 방송도 궁합이 중요하죠 유라인 강라인 이런말들이 그냥 우스갯소리로
    있는것 같지만 서로 뭉쳤을때 같이 받춰주면서 웃음을 배가시킬수 있는 그런 궁합이 있는데 적어도 유재석과 김구라는 그런 궁합은 아니죠..
    기본적으로 개그의 성향자체가 너무 다르니까요
    글쓴분도 말했지만 김구라가 유재석이란 사람이 싫은게 아니라 해투는 어쨋든 유재석이 메인이므로 자신과 개그성향이 전혀 틀린 유재석에게 자신이 맞춰야 한다는게 싫었던거 같습니다.
    2013.11.03 12:26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개그 성향이 달라서 한 프로그램에 나올 수 없다는 말씀, 일부분 동의합니다. 하지만 프로그램을 만들기에 따라서는 정반대 성향의 예능인들도 출연이 가능하죠.
    과거의 X맨에서의 유재석, 강호동, 김제동처럼요.
    물론 요즘은 거의 불가능하겠지만...

    그리고 김구라의 성격상 설령 자신과 개그성향이 같다고 하더라도 누군가를 맞춰줄 사람이 아니죠. 해투에서도 자신이 메인이었고 유재석이 보조였으면, 얼마든지 웃으면서 했을 거 같네요.

    마지막으로 신봉선에게 재취자리를 알아보라고 한 건 뭐라고 해야할까요? 진정으로 신봉선을 생각해서 한 말이었을까요?
    2013.11.03 15:50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