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화 소원이 102일 개봉일을 앞두고 있습니다.

감독 이준익, 출연배우로 설경구, 엄지원, 소원(등장인물 아역배우 이레 분), 김해숙, 김상호, 나미란, 양진성 등의 출연진보다 어린이 성폭행사건(강간)이라는 소재때문에 시선이 더 가는 영화입니다.

원래 이 영화는 이준익 감독이 2008년 벌어진 조두순 사건(일명 나영이 사건)에서 모티브를 얻고 영화를 계획하게 됩니다.(, 이 영화는 실화 내용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죠.)

여기서 잠깐 조두순 사건에 대해서 살펴보죠.

 

영화 소원

 

조두순이 200812월에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의 한 교회가 있는 상가에서 8세 여자아이를 성폭행했고, 피해 아동은 이로 인해 생식기와 내장의 상당부분이 파열되었습니다. (, 성기와 항문의 80%가 파손되어서 인공항문을 착용해야하는 영구 파손으로 불구가 되었습니다.)

 

1심에서 검찰은 무기징역을 구형했으나, 법원에서는 징역 12년 형을 언도합니다.

(조두순이 이 형량이 무겁하고 항소와 상고를 했으나, 모두 기각되어 징역 12년형이 확정되었고, 범인 조두순은 현재 청송 제2교도소에 수감되어 있는 상황입니다.

 

영화 소원

 

여기서 중요한 점은 재판도중의 상황입니다.

조두순은 최초 재판과정에서 무죄를 주장했다가, 만취를 이유로 기억나지 않는다고 주장을 바꿉니다. (나중에는 피해자를 구호하려고 노력했다고 주장하면서 마지막까지 뉘우치지 않습니다.)

이런 범인에게 재판부는 고령의 나이와 알콜중독 등에 의한 심신장애 상태(, 술 취해서 범행을 저질렀다는 뜻)를 받아들여, 겨우 징역 12년형을 선고합니다.

 

저렇게 죄질이 나쁘고, 끝까지 뉘우치지 않는 범인에게 왜 사법부는 겨우 징역 12년형을 언도하는지 이해할 수가 없네요.

재판결과(3심 대법원 확정 판결) 조두순의 형량은 징역 12, 신상공개 5, 전자발찌 5년뿐입니다. 한 아이와 가족이 그로 인해서 완전히 망가졌는데도 말입니다.

 영화 소원

영화 소원에서도 범인은 비슷한 이유로 징역 12년 형을 받습니다.

(12년이 지나면 조두순 사건의 피해자는 몇 살이 될까요? 아직 스물살도 되지 않습니다.)

 

어쨌든 이준익 감독은 이런 실화이야기를 바탕으로 영화를 찍습니다. 하지만 도가니처럼 사회 고발 영화가 아니라, 오히려 한 아이와 가족이 상처를 입고 그 이후 희망을 찾는 과정에 더 중점을 둔 영화입니다.

 

 

(영화 소원 시사회는 9월 23일 열렸습니다. 못보신 분들은 개봉일 10월 2일을 기다리심이....)

줄거리

- 아홉 살 소녀 소원이(이레)는 공장에서 일하는 아빠(설경구)와 동네 슈퍼를 운영하는 엄마(엄지원)를 둔 평범한 초등학생이다. 소나기가 내리던 어느 날, 등굣길에서 마주친 술 취한 부랑자에 의해 몸과 마음에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입게 되고 이를 치유하기 위해 소원이네 가족은 희망을 찾아 나선다.

 

술에 취해 있었다는 이유로 가벼운 형벌을 받은 범인, 상처 받은 소원이와 이를 보도하려는 언론 등, 영화 소원은 조두순 사건과 상당히 유사한 형태로 흐릅니다. (물론 조두순 사건 말고도 나주 어린이 사건을 비롯하여, 어린아이들이 성폭행당하고, 범인들이 술에 취해 심신 미약이라는 이유로 가벼운 형량을 받은 경우는 너무나 많습니다.)

 

영화 소원

 

결국 딸을 품을 수 없었던 아버지는 눈물을, "세상 모든 아이들이 소원이와 똑같은 상처를 받았으면 좋겠다" 고 어머니는 분노를 터트리게 됩니다.

  

 

그런데 더 큰 문제는 사건 후에 벌어집니다. 바로 무시무시한 세상의 시선입니다.

실제로 이준익 감독은 피해자 아버지로부터 "숨어 산다"는 말을 듣습니다.

왜 피해자가 오히려 숨어 살아야 할까요?

이웃의 시선이 너무나 두렵기 때문이겠죠.

 

요즘 송포유로 성지고가 논란이 되고 있는데, 정말 가해자는 떵떵거리며 잘 살고, 피해자는 오히려 숨어 살아야 하는 사회가 되고 만 것 같습니다. (피해자들이 이런 상황이 된 것은 저를 비롯한 일반인들 때문인 것 같아 더 씁쓸하네요.)

 

그런 우리 사회에 이준익 감독이 문제를 던집니다. 왜 피해자들이 숨어살아야 하냐고. 그들에게는 희망을 찾아 나설 권리가 없냐고.

 

영화 '소원' 메인 예고편 동영상 (티저)

.. ..

 

댓글
  • 프로필사진 남다현 진짜 사회 개판이네요. 가해자들은 12년 정도 감방가고 잘 사는데 왜 피해자가 씻을 수 없는 상처와 이웃의 시선을 느끼며 숨어살아야 되냐구요.. 2013.11.24 11:28
  • 프로필사진 유라준 우리 사회의 문제점같습니다.
    이런 점들이 고쳐져야 하는데, 현실은...
    2013.11.24 11:56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