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탤런트 홍수아 몸매 변천사와 더불어 홍수아의 시구동영상이 무척 흥미롭네요.

홍수아가 개념시구라는 호칭을 들을 정도로 시구계의 한 획을 그었는데, 다만 한가지 아쉬운 점은 이때의 복장에서 홍수아의 가슴은 현재와 차이가 좀 있죠.


홍수아와 더불어 중국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장나라 포스팅 (새창보기)

장나라 남자친구 하윤동?과 영화 로비 의혹


(스폰서 링크)


# 목차

* 홍수아 연예계 데뷔 계기

* 홍수아 시구동영상 및 홍수아가 각광받은 이유

* 홍수아 시구 비하인드 스토리



유라준의 특별한 이야기



탤런트 겸 영화배우 홍수아(본명 홍근영)는 1986년 6월 30일 경기도 화성에서 태어납니다(홍수아 고향). 올해 30살이죠(홍수아 나이).

(홍수아 키 몸무게 혈액형) 168cm, 44kg, O형

(홍수아 종교) 천주교(홍수아 세례명 마르스텔라)

(홍수아 학력 학벌) 수원 영신여자중학교, 영신여자고등학교 졸업, 건국대학교 영화예술학과, 연세대학교 행정대학원

(홍수아 프로필 및 경력) 2003년 잡지 '쎄씨' 전속모델로 데뷔


2003년 영화 조폭마누라2로 연기자로 변신했고, 영화 여고괴담3, 잠복근무, 연애의 기술, 원령, 멜리스 등과 드라마 논스톱5, 하늘만큼 땅만큼, 남자를 믿었네, 대왕의 꿈, 온주량가인(중국), 억만계승인(중국) 등에 출연합니다.




* 홍수아 연예계 데뷔 계기


홍수아는 어릴 때부터 외향적인 성격이었습니다.


홍수아: "어렸을 때 제가 연기자가 되리라고는 생각도 못했어요. 하지만 끼는 있었던 것 같아요. 어릴 때 학교에서 반장을 도맡았고, 또 무용을 배워 학교행사마다 나섰거든요."


홍수아: "제가 어릴 때부터 운동신경이 좋았던 것 같아요. 학창시절에 체력장에서 1급만 받았어요."


그러다가 홍수아는 여중 3학년이었던 2001년 친구와 함께 서울 동대문시장에 옷을 사러갔다가 우연히 연예계 관계자에게 '길거리 캐스팅'을 받게 되고, 이후 잡지 '쎄씨'의 모델로 활동하게 됩니다.


홍수아 사진


데뷔 초 홍수아는 시트콤 논스톱 5(2004~2005년 작품)으로 이름을 알리게 됩니다. 그런데 이때 홍수아의 이미지가 굉장히 쾌활하고 명랑한 캐릭터로 사람들에게 각인이 됩니다.


홍수아: "사실 논스톱'의 수아는 극 중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위해 만들어진 캐릭터예요. 그래서 극중에서 '오버'도 많고, 말도 함부로 하고 건방지게 행동하죠."


한동안 홍수아는 이런 엽기적인 이미지에 갇히게 됩니다.


홍수아 데뷔 초기 모습 사진




* 홍수아 시구동영상 및 홍수아가 각광받은 이유


그러다가 홍수아는 2005년 7월 8일 프로야구 두산 대 삼성 경기에 시구자로 나서면서, 시구계에 '한 획'을 긋는 행동을 하게 됩니다.

바로 '개념 시구'의 원조로 불릴만한 행동을 했죠.


사실 당시까지만해도 여자 연예인들은 무대 의상을 그대로 입고 하이힐을 신은 상태로 마운드에 올라 공을 '예쁘게' 던지고는 마운드를 내려갔습니다.

이런 모습때문에, 야구 관중들 역시 시구자에 대해서 별다른 흥미를 갖지 않았고요.


하지만 당시 홍수아는 '최초'로 활동성이 좋은 7부 바지에 운동화를 신고 마운드에 올라 '전력 투구'를 합니다.

당시 야구 팬들은 물론이고 일반 대중들까지 신선한 충격을 받을 정도였죠.



(홍수아 시구동영상 원본) [홍수아] 개념 시구 홍드로의 레전드 2005년  


한국시리즈 SK vs 두산 홍수아 시구


홍수아: "아빠가 야구를 무척 좋아하세요. 그래서 저도 초등학교 때부터 아빠와 함께 TV로 야구를 보면서 좋아하게 됐고요."


홍수아: "야구 중계를 볼 때마다 다른 여성 연예인분들의 시구 모습을 자세히 봤어요. 대부분이 예쁜 차림으로 하이힐을 신고 시구를 하셨는데, '뭔가 아니다'라는 생각이 가시질 않았어요."


홍수아: "(여자 연예인들이) 하이힐을 신고 마운드를 밟는 건 마운드에 예의가 아니란 생각이 들었어요. 사실 마운드는 투수들에게 성전과 같은 곳이잖아요. 당시에 제 스타일리스트도 하이힐을 준비했어요."


하지만 홍수아는 하이힐을 과감히 뿌리치고 운동화를 신고 마운드에 오릅니다.

그리고 전력투구를 했고, 그 모습이 페드로 마르티네즈와 유사하다고 해서 팬들로부터 '홍드로'라고 불리기 시작합니다.


여기까지가 잘 알려진 사실이고,

여기에는 뒷이야기가 숨겨져 있습니다.



* 홍수아 시구 비하인드 스토리


사실 홍수아의 시구 다음날, 스포츠지를 비롯한 연예일간지에서는 '홍수아 굴욕'이라는 기사가 많이 나갑니다.


스포츠와 연예기자들 역시 '전력투구'를 한, 홍수아의 진심을 이해하지 못했기 때문이죠.


홍수아: "당시 대부분 기사의 제목이 '홍수아의 굴욕포즈'였어요. 사실 저도 여자인지라 많이 창피했어요. '사진이 왜 이렇게 나왔을까' 속이 상했고요."


확실히 사진속의 홍수아의 표정은 많이 일그러져 있습니다.

그만큼 전력투구를 했기 때문이죠.


홍수아: "그런데 시간이 흐를수록 많은 분들이 제 진심을 알아주시기 시작했어요. "얘는 최소한 운동화는 신을 줄 안다.", "적어도 예쁜 척하면서 시구하지는 않는다."라고요."


당시에는 굴욕이었을지 몰라도,

시간이 지나면서 사람들이 진심을 알아주게 되었네요.


홍수아 류현진 사진


참고로 홍수아가 야구와 인연이 깊어짐에 따라서 야구선수들, 그중에서도 특히 류현진과 열애설이 터지기도 합니다(홍수아 류현진 열애 루머).


홍수아: "류현진과는 친한 사이는 맞아요. 전지훈련 갔을 때도 전화 통화 나눌 정도로요. 그때쯤 저희가 한창 연락을 많이  했고, 주변에서도 분위기를 몰아갔지만, 사귀지는 않았어요. 사실 현진이는 덩치가 굉장히 크지만, 엄청 순둥이 동생이에요."


홍수아 이야기가 2편으로 이어집니다.

홍수아 최근 성형전사진과 홍수아 예전얼굴 과거사진 중국 인기


(스폰서 링크)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