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김성경 아나운서는 1972년 2월 15일 출생했습니다. 올해 나이가 42살이네요.
원래 1997년에 같은 KBS 기자였던 최연택과 결혼했다가 2000년 둘은 이혼을 했습니다.
이에 대한 이혼이유(이혼사유)를 김성경이 직접 고백했습니다.
"처음에는 성격차이였다. 하지만 주변에서 '여자가 있을 것이다'라는 말을 해줬고, 결국 확인했다."

 

 

즉, 전남편이었던 최연택의 외도때문에 이혼을 했다고 이유를 밝힙니다.
그리고 김성경은 소회를 담담하게 풀어놓습니다.
"이상하게 크게 화가 나지 않았다. 쿨하게 보내줬다. 30대에 남편의 외도를 겪었다면 넘길 수 있었겠지만 그땐 20대라 자존심이 셌고 많이 어렸다. 나중에는 밉다기 보다 인간적인 사람이라 느꼈다."

 

아마 이혼을 어느 정도는 후회하는 듯한 느낌도 있네요. 아마 지금 다시 그런 일을 겪었다면, 그냥 넘길 수 있다는 말에서 그런 분위기가 풍깁니다.

 

김성경의 남편이었던 최연택은 (학력) 경희대학교 영문과 출신의 KBS 사회부 기자로 지난 2004년 4월 췌장암 진단을 받은 지 3개월 만에 사망합니다. 김성경과 최연택 부부 사이에는 아들(이름은 최성민) 하나가 있었습니다.

 


2000년 이혼 당시에 아들은 최연택이 키우다가, 2004년 1월 최연택이 췌장암 판단을 받자마자 김성경이 아들을 데려다가 쭈욱 키웁니다.

그런데 부부 사이의 일이고 최연택이 설령 외도를 했다고 하더라도, 김성경이 이런 이혼 사유를 고백하는 것이 과연 옳은가 하는 의문이 남습니다.

 

 

오늘 김성경 역시 눈물을 흘리면서 이렇게 고백합니다.
"내가 먹고 사려고 이런 이야기까지 해야하나 싶어 그랬다(눈물을 흘렸다)."

아마 김성경 역시 이런 이야기를 하는 자신에 대하여 혐오감을 가질 거 같습니다. 이미 십년 전에 죽은 고인에 대한 이야기는 더 이상 언급하지 말고, 혼자 힘으로 이 세상을 살아갔으면 하네요.

 

 

 

물론 결혼생활을 하면서 외도를 했던 최연택 기자가 옳은 짓을 했다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고인도 이제는 편히 쉬고 싶을 거 같네요. 게다가 아들도 있는데...
아들 최성민의 기억속의 아버지는 불륜 아빠가 아니라, 그냥 평범하고 자상한 아빠로 기억되도록 하는 것이 엄마인 김성경의 의무가 아닐까 합니다.

.. ..
댓글
  • 프로필사진 아로아 유라준님께서 지적하지 않아도 충분히 괴로울 김성경씨입니다.
    콕 찝어서 비판을 하셔야 님의 마음이 편안하시겠습니까!
    유라준님도 이런 제 지적이 그닥 편안하지 않으실텐데요.
    2013.10.24 16:42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김성경씨가 방송에서 울면서 이야기했죠.
    "내가 먹고 살려고 이런 이야기까지 해야하나 싶어 그랬다(눈물을 흘렸다)." 라고요.
    그 심정을 외부인이 보기에 말로 언급한 겁니다.
    아마 이런 다른 사람의 생각이 그녀의 결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겠죠.
    2013.10.24 17:04 신고
  • 프로필사진 글쎄 저는 순서대로 생각해봤는데요... 벌을 받은 것이지요. 2013.10.25 01:06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그럴 수도 있겠네요. 2013.10.25 09:44 신고
  • 프로필사진 오덕관 앞뒤 정황과 말하는 뉘앙스를 보면 약간 눈물 흘렸어도 예능프로에 맞취한것인데.. 오버센스하시기는... 2013.11.07 01:11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글쎄요. 예능으로 시청자에게 웃음을 주려고 한 거라면, 굳이 죽은 사람을 이야기할 필요는 없을 거 같네요. 2013.11.07 10:09 신고
  • 프로필사진 김정길 난! 성경이가 너무너무 좋다!
    나도혼저인데 결혼하고 싶다,
    난,아침마다, 방송에서 그를보면 넘좋다!
    내능력이 된다면 꼭한번 마라 고백하고싶다!
    사랑한다고,진시으로!
    2014.02.18 13:53 신고
  • 프로필사진 김정길 난! 성경이가 너무너무 좋다!
    나도혼저인데 결혼하고 싶다,
    난,아침마다, 방송에서 그를보면 넘좋다!
    내능력이 된다면 꼭한번 마라 고백하고싶다!
    사랑한다고,진시으로!
    2014.02.18 13:53 신고
  • 프로필사진 유라준 좋은 남자로 김성경씨 앞에 나타나면 불가능한 일은 아닌 거 같습니다. 2014.02.18 21:12 신고
  • 프로필사진 메렁 모두가 죽습니다. 좀 일찍 간거 뿐이지, 죽은게 무슨 벼슬이라고 할얘기도 못합니까? 남편 흉을 본것도 아니고 사실을 얘기 한건데...오버하지 마세요 2014.04.11 19:00 신고
  • 프로필사진 ㅇㅇㅇ 전 벌받은거라고생각하네요 2014.05.31 18:06 신고
  • 프로필사진 holybible 개인 블로그에 본인이 불편하게 느낀 걸 적었을 쭌인데 오지랖은.. 2014.06.12 07:56 신고
  • 프로필사진 에고 오지랖은 주인장이 먼저 떨었지 바부야 2014.08.08 15:06 신고
  • 프로필사진 에고 그니까 김성경씨 본인도 그렇게 느껴서 이런이야기까지해야하나 이거까지 언급한건데 블로그주인장이 그걸 또 콕짚으면 죽은남편뒤로하고 남은아이들 돌본다고 돈벌러나오는 여자 되려 찍어내는꼴아니냐고요 블로그주인장님아 댓글보니까 사람들이 말하는게 그거네 2014.08.08 15:06 신고
  • 프로필사진 글쎄요.. 죽으면 아무리 나쁜짓을 해도 용서가 되는 분위기?
    사람마다 느끼는 강도가 다른데
    김성경씨가 지적당하리만치 그렇게 잘못한것은 아니라고 봅니다.
    거짓말을 한것도 아닌데요.ㅎ
    생각이 다른 것과 생각이 틀린것은 엄연히 다른것이니까요. ㅎ
    2014.12.14 21:31 신고
  • 프로필사진 진실은 예수님은 우리 모두의 죄를 사하시고 십자가에 못 박혀 하느님의 품으로 올라 가셨습니다. 그러니 아무리 나쁜일을 많이 하더라도 마지막 하느님의 품으로 가기 전에 교회에서 회계하면 모든 죄가 사라집니다. 폭행, 살인, 외도 등등 아무리 많은 죄를 지었어도 마지막에 교회에서 예수님을 진심으로 믿고 회계하면 하느님은 모든 죄를 사하여 주십니다. 그리고 어떠한 범죄자도 회계하고 하늘나라로 가신 분이라면 하느님을 믿지도 않는 이단의 족속들은 그들을 욕할수도 욕할 자격도 없는 자들이니라 세상의 모든 이치는 하느님의 뜻이니라 그러니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교회에 가서 헌금하고 예수님께 회계하면서 죄를 씻어 내리기 바랍니다. 원래 태초에 선악과 이후부터는 인간들은 태어나면서 죄를 짓고 태어나는 것이다. 다시 말하지만 예수님을 진심으로 믿고 회계한 자만이 죄를 씻을 수 있다. 2015.05.14 16:41 신고
  • 프로필사진 웃기지마라 제발 있지도 않은 신타령하지 마라 두달다니다 위선자들 꼴보기 싫어 그만뒀다 웃기시네 2015.08.13 20:08 신고
  • 프로필사진 ㄴㅈ 직업이 뭐세요 -_-; 스토커나 이런건 아니죠? 이거 내용자체가 고소각인데 사실이 아닌것도 마구잡이로 섞여있고 조만간 경찰서에서 뵐듯 2015.12.30 12:16 신고
  • 프로필사진 ㄴㅈ 직업이 뭐세요 -_-; 스토커나 이런건 아니죠? 이거 내용자체가 고소각인데 사실이 아닌것도 마구잡이로 섞여있고 조만간 경찰서에서 뵐듯 2015.12.30 12:16 신고
  • 프로필사진 마누라만좋아해야한다 결혼전에 어떤년놈과 놀던 상관없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결혼한후엔 특히 아이가 생긴이후엔 못된짓을하고 특히 책임있는행동을 하지않는놈은 천벌을 받아야 마땅하다 2016.01.20 03:44 신고
  • 프로필사진 비밀댓글입니다 2016.11.24 13:44
  • 프로필사진 유라 외도 한 사람을 외도했다고 하는게 무슨잘못인가요? 저는 속이 다 시원하네요. 바람피는 남자들 너무많아요. 능력있으면 애인두고 능력없으면 술집가서 여자사먹고 2018.10.17 10:30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