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영화배우 겸 탤런트 박상면 아내 김수경과의 첫만남과 러브스토리가 흥미롭네요.


사실 박상면 부인 김수경은 주변에 얼굴이 알려지는 것을 싫어하죠.

또한 박상면 딸과 결혼 생활이 어떤지 궁금하네요.


박상면에 대한 이야기가 1편에서 이어집니다. (1편 새창보기)

박상면 친딸 오해 사건과 박상면 유흥비로


(스폰서 링크)


# 목차

* 박상면 가족 이야기

* 박상면 결혼

* 박상면 부인 집안 이야기

* 박상면 딸 영국에서 혼자


유라준의 특별한 이야기


* 박상면 가족 이야기


박상면: "딸과 아내와 함께 외식해본 적이 별로 없어요. 가족과 함께 밖에 나가면 식구들이 너무 힘들어해서요. 그래서 (저빼고) 아내와 딸 둘이 다니면서 밥 먹더라고요. 사실 이건 행복한 고민이죠."


박상면: "제가 스트레스 받고 힘들 때, (팬들로부터) 사진 찍히는 일은 곤욕이에요. (팬들에게) 찍지 말아달라고 부탁하면, "TV에서 보는 거하고 다르네? 재수 없다"라고 하세요. 그럴 때는 더 스트레스를 받게 되죠."


박상면: "그 마음을 다스리는 것이 힘들어요. 그래도 대중이 사랑해주신 덕분에 제가 연기 생활을 할 수 있는 것이죠."



박상면은 무명 시절에 결혼했습니다.

1997년 박상면이 영화 넘버3로 조금씩 얼굴을 알리던 시절에 박상면은 아내 김수경(이름)과 결혼을 했죠.


(박상면 부인 김수경 직업- 코레일 근무)


영화 배우 박상면 사진


* 박상면 결혼


당시 박상면은 집안의 결혼 반대를 무릎쓰고 8년동안 아내 김수경과 연애를 하다가 결혼하게 됩니다(1997년).

(박상면 배우자 와이프 김수경)



그리고 후에 박상면은 딸 박윤진을 낳게 됩니다.

(박상면 자녀(자식))(박상면 가족관계)



참고로 박상면 부인 김수경과 관련된 에피소드들이 재미있네요.


박상면: "광주에 있는 처가에 방문했다(2001년). 가족들과 '조폭마누라'를 보러 극장을 찾았는데, 내 얼굴을 알아본 관객들의 사인공세를 받았다. 그러다가 본인을 광주안과의 원장이라고 소개한 한 팬을 알게 되었다."


박상면: "그분에게 "아내가 라식 수술을 받으려고 하는데 괜찮을까요?"라고 물으니까, 선뜻 무료로 수술을 해주겠다고 제안을 하셨다."



김수경: "(라식수술을 받은 다음에 박상면에게) 당신 인기가 이렇게 높은줄은 몰랐다."


박상면이 아내 앞에서 어깨가 으쓱했을 것 같네요.



* 박상면 부인 집안 이야기


그런데 박상면이 아내 집안과는 좀 데면데면한 것 같네요.


박상면: "결혼생활 20년 동안 처가에서 잔 적이 없다. 나를 불편해하는 장모님께 부담주기 싫어서 (광주의) 처갓집에 방문할 때마다 집 앞 모텔에서 잠을 잔다."


박상면: "또한 처가에 내려갈 때 친구들과 후배들을 모두 끌고 내려가기도 한다. 또한, 명절에는 잘 안 간다. 차가 막히기 때문이다."



여전히 박상면이 처갓집 식구들을 어려워하는 것 같네요.

TV로 보는 이미지와는 좀 다른 것 같습니다.



박상면: "우리 집사람은 잘 때 눈 뜨고 잔다. 하루는 밤에 잠을 자다가 물을 마시고 오는데, (아내가) 나를 쳐다보고 있더라. 그래서 "안 자냐?"라고 물었더니, 아내가 눈을 뜨고 자고 있더라. 그 때문에 깜짝 놀랐다."


박상면: "그런데 아내만 눈 뜨고 자는 게 아니다. 나중에 딸을 낳고 보니, 딸도 엄마처럼 눈을 뜨고 자더라."



박상면 딸 박윤진은 오랫동안 부모와 떨어서 살아갑니다.




* 박상면 딸 영국에서 혼자


박상면: "딸은 외동딸이다. 초등학교 4학년 때 영국으로 유학을 갔는데, 올해(2013년) 8년차가 됐다. 딸아이가 혼자 영국에 머무르고 있지만, 오랜만에 아빠를 만나도 낯설어하지 않더라."


박상면: "최근(2013년) 영국에 유학 가 있는 딸을 만나기 위해 영국에 다녀왔다. 딸이 이제 2년제 대학에 들어가는데, 함께 (영국 학교) 기숙사 등을 보기 위해 갔다왔다. 그런데 거기서 (영국인들이) 말을 시킬까봐 불안해 밥도 못 먹겠더라. 길게 말하면 불안해서 먹다 앉았다 일어났다를 반복했다. 거기서 영어를 꼭 배워놔야겠다는 생각을 새삼 하게 됐다."



참고로 박상면은 연기외에 개인 사업을 하기도 합니다.

2003년에는 서울 중계동에 샌드위치 전문점 '서브웨이'를 오픈하기도 했는데, 매장관리를 아내 김수경이 맡아서 전담했죠.


박상면: "고생해 나랑 결혼한 아내의 마음을 편하게 만들어줘야 하는데, 항상 그러지 못 했다. 또한 내가 술 마시느라 새벽에 늦게 들어가고 그랬다. 하지만 이제는 집에 빨리 들어가려고 노력한다. 항상 아내에게 미안하다."


박상면: "사실 내가 코믹한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데, 와이프는 그런 말을 싫어한다. "집안에서 남편분이 재미있으시죠?" 그 말을 제일 싫어한다. 실제 나는 집에 들어가면 밥 먹고 대본 보고 거의 말을 안한다."




박상면: "집에서는 TV만 본다. 집안 식구들한테 미안한데, 그게 버릇이 돼버렸다. 아내에게 미안한 마음이 크다."


박상면이 아내에게 많이 미안해하는 것 같은데,

사실 가족들에게 반드시 필요한 것은 대화가 아닐까 하네요.


사실 이혼하는 많은 부부들을 보면 대화 부족이 절대적으로 많습니다.


박상면이 이혼 등의 불행을 피하고 앞으로도 행복하게 살려면,

이런 부분에 좀 더 노력을 해야할 것 같습니다.


(박상면 윤다훈)

윤다훈에 대한 포스팅 (새창보기)

윤다훈 아내 남은정과 김정균 폭력사건 결과


(스폰서 링크)
. .

댓글
댓글쓰기 폼